노브레터, 구독자 위해 반달이 NFT 5000개 무료 제공

2022-06-29 09:40 출처: 프롬서울

노브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6월 29일 -- 프롬서울이 운영하는 뉴스레터 노브레터가 무료 NFT를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노브레터는 구독자와의 소통을 위해 구독자 전원에게 노브레터 캐릭터 반달이를 PFP (Profile Picture, 소셜 미디어용 프로필 사진) 형태의 NFT로 제공한다.

클레이튼 기반으로 발행되는 반달이 NFT는 0klay의 무료 NFT로 구독자에게 구매를 위한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노브레터는 구독자와의 디스코드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NFT 생태계의 건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올해 2월 론칭한 노브레터는 국내외 NFT 프로젝트를 소개해 독자들에게 전달하는 구독 서비스다. 매주 월, 수, 금 무료로 메일 구독형 콘텐츠를 전달하는 노브레터는 어려운 NFT를 친구에게 전달하듯 쉽고 재미있게 풀어주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NFT 정보들은 오픈 카카오톡, 텔레그램 등 SNS 커뮤니티 위주로 파편화돼 있었다. 이에 일반인들은 쉽게 접하지 못하고 신빙성 있는 정보를 판별하지 못했다. 노브레터는 에디터가 직접 정보를 선별하고 쉽게 풀어내 전달한다.

노브레터는 투자를 위주의 콘텐츠보다는 NFT가 가진 고유의 가치를 찾고 배경 지식을 쌓아줄 수 있는 초보자 위주의 콘텐츠를 발행하고 있다. 노브레터가 제공하는 콘텐츠는 국내외 NFT의 소개, 초보자를 위한 블록체인·메타버스 등 기술적 개념 교육, NFT 비즈니스 트렌드로 구성됐으며, MZ세대의 주요 관심사에 맞춘 이슈들로 풀어내 블록체인에 관심이 없던 사람들에게도 친절하게 다가가는 것이 특징이다.

노브레터의 COO Marina는 “NFT가 마케팅의 도구로 자리 잡으면서 투자자가 아닌 일반인의 관심도가 확장되는 가운데, NFT에서 느껴지는 암호화폐의 진입장벽을 허물고 싶다”며 “누구나 문화로 즐길 수 있는 NFT 시장을 만들어 나가고 싶다”고 말했다.

노브레터 반달이 NFT는 구독폼 제출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프롬서울 개요

프롬서울은 2022년 5월 17일 법인을 설립해 NFT 정보를 제공하는 미디어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