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육류수출협회, 영셰프들 위한 멘토링 쿠킹클래스·쿠킹 콘테스트 개최

중화요리 전문점 핑하오의 오너 셰프 왕병호 멘토, 요리 강좌·멘토링 기회 제공으로 미래 셰프 육성 지원
쿠킹 콘테스트서 미래 셰프를 꿈꾸는 학생들, 미국산 소고기와 돼지고기를 이용해 창의력 넘치는 다채로운 레시피 선봬

2022-07-18 11:07 출처: 미국육류수출협회

미국육류수출협회가 주최하는 멘토링 클래스에서 학생들이 왕병호 셰프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7월 18일 -- 미국육류수출협회(한국지사장 박준일)가 사회공헌 활동의 하나로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11일)와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14일)에서 미래의 셰프를 위한 멘토링 쿠킹클래스 및 쿠킹 콘테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멘토링 쿠킹클래스는 미국육류수출협회가 국내 식품 및 조리 업계의 인재 양성에 기여하기 위해 2013년부터 지속적으로 학생들을 위한 활동을 진행해온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특히 이번에는 쿠킹 콘테스트까지 진행해 현업 셰프의 조리법과 노하우를 배울 수 있도록 멘토링 기회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직접 개발한 메뉴에 대한 전문가 평가까지 받을 수 있어 미래 셰프를 꿈꾸는 학생들에게 긍정적인 동기부여를 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이번 멘토링 쿠킹클래스는 중화요리 전문점 핑하오의 오너 셰프인 왕병호 셰프가 멘토로 동참했다. 신라호텔과 리츠칼튼호텔을 거쳐 자신의 레스토랑인 핑하오를 오픈한 왕병호 셰프는 ‘강호대결 중화대반점’, ‘주문을 잊은 음식점2’ 등의 방송에 출연하는 등 그 실력을 인정 받아 왔다. 왕셰프는 이번 쿠킹클래스에서 미국산 소고기와 돼지고기를 주제로 모던한 중식 요리를 시연하며 중식 셰프가 된 계기, 레스토랑 운영에 관한 이야기 등 학생들에게 생생한 현장의 이야기를 전달했다.

1차 멘토링 쿠킹클래스는 11일 인천광역시 강화군에 있는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에서 미국산 소고기를 주제로 진행했다. “기발한 아이디어를 펼쳐 오늘 콘테스트를 통해 학교 위상을 높여주길 바란다”는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 송수익 교장의 격려사로 시작한 이 날 행사에서 왕셰프는 약 200명 학생을 대상으로 ‘한라봉 탕수육’과 ‘흑후추 등심’을 직접 시연하며 조리법, 플레이팅 등의 노하우를 전하며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쿠킹 콘테스트에는 예선을 통과한 총 24팀(2인 1조)의 학생들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60분 동안 살치살을 활용한 소고기 어향가지튀김부터 마파두부 소스를 곁들인 고추잡채와 꽃만두, 바오번을 곁들인 소고기 동파육 등 자신만의 중식 레시피를 선보였다.

2차 멘토링 쿠킹클래스 및 콘테스트는 14일 경기도 양주시에 있는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에서 진행했다. 미국산 돼지고기를 주제로 진행된 이날 멘토링 쿠킹클래스에서 왕셰프는 미국산 돼지고기를 활용한 ‘어향가지두부’와 ‘막창마라볶음’을 시연하고, 학생들에게 시식을 제공했다. 쿠킹 콘테스트에서는 예선을 통과한 18명의 참가자가 60분 동안 미국산 돼지고기 목전지를 활용한 어향가지두부 메뉴를 자신만의 레시피로 선보였다.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 이희빈 교장은 “미국육류수출협회와 오랜 기간 함께 진행해온 쿠킹클래스를 코로나 이후 다시 하게 돼 기쁘다”며 “늘 풍성한 지원으로 학생들의 실습에 도움을 주는 미국육류수출협회에 감사하고, 학생들이 열심히 준비한 것을 맘껏 펼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콘테스트에서 수상한 학생들은 포상으로 왕셰프의 핑하오 레스토랑을 찾아 다양한 중식 요리를 직접 체험할 기회를 갖게 된다.

두 차례 클래스와 콘테스트를 마친 후 왕셰프는 “아직 어린 학생들이지만 준비한 요리가 완성도 높고 전체적으로 수준이 높았다”며 “요리에 활용한 미국산 소고기 채끝과 살치살, 돼지고기 목전지와 막창이 신선하고 품질이 좋아 인상적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멘토링 쿠킹클래스와 콘테스트를 개최한 미국육류수출협회 박준일 지사장은 “오랜만에 진행하게 된 멘토링 쿠킹클래스와 콘테스트를 통해 미래 셰프를 꿈꾸는 학생들을 응원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수상한 학생들에게 다시 한번 축하를 전하며, 앞으로도 더 많은 영셰프들이 미국산 육류에서 영감을 얻고 다양한 요리를 접해 전문가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미국육류수출협회 개요

미국육류수출협회(U.S. Meat Export Federation)는 순수 곡물로 키워 세계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미국산 육류의 홍보를 위해 설립된 비영리 기구다. 미국 농무부를 비롯해 미국 내 생산자, 비육업자, 곡물생산자, 정육가공업자, 수출업자, 농축산물 관련 업체의 지원으로 운영된다. 본사는 미국 덴버(Denver)에 있으며 한국, 일본, 중국, 유럽, 멕시코, 중동 등 세계 11개 지역에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세계 육류시장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주도하고 있으며 각 수입국의 무역업자, 구매자, 유통업체, 가공업체와 긴밀한 업무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한국 사무소는 1991년 설립됐으며 국내 소비자, 관련 업계 종사자들에게 미국산 육류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마케팅, 홍보 및 미국산 육류의 수입업무 안내, 시장 개발 및 업계 교육 세미나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