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대세 가수 진성, 포천이동막걸리 모델 발탁

광고 촬영 등을 통한 본격 행보
진성 내세운 신제품 ‘진성2막’ 출시에도 주목

2022-07-20 09:00 출처: 이동주조1957

포천이동막걸리 모델로 발탁된 가수 진성

포천--(뉴스와이어) 2022년 07월 20일 -- 트로트 가수 진성이 포천이동막걸리 모델로 발탁됐다. 진성은 이동막걸리 제품 라인업의 각종 이미지 광고를 시작으로, 최근에는 신제품 화보와 CF 광고를 촬영하며 본격적인 모델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진성을 전면에 내세운 신제품도 8월 중 출시를 앞두고 있다. 제품명은 ‘진성2막’으로 확정됐다. 진성의 이름에 이동막걸리에서 가져온 두 글자를 더해 막걸리계의 새로운 2막을 연다는 의미를 담았다. 진성이 오랜 무명을 딛고 ‘보릿고개’, ‘안동역에서’ 등의 명곡으로 차트 역주행을 이뤄내며 트로트계 최정상급 가수로 인생 2막을 연 입지전적 인물이라는 점은 이번 신제품의 주요 모티브 중 하나다.

진성2막에는 지리산 산수유에서 찾은 우리 효모와 국산 곡물이 사용될 예정이다. 65년간 다져온 포천이동막걸리 레시피와 새로운 효모의 만남은 신제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요소다. 또 묵직한 풍미의 오곡막걸리와 청량한 피니시가 돋보이는 생막걸리 두 가지 제품 라인으로 막걸리 큐레이터들의 다양한 취향을 충족할 것으로 예상된다.

포천이동막걸리 제조사 이동주조1957은 방송가와 무대 활동으로 친숙한 가수 진성의 이미지를 통해 브랜드와 대중문화의 접점을 넓힌다는 계획이다. 흥으로 대표되는 막걸리 특유의 정서에 진성의 구성진 음악적 감수성을 더한 신제품 콘셉트가 고객의 공감을 이끌 거라는 기대다.

이동주조1957 담당자는 “술과 음악은 떼놓을 수 없는 하나의 문화라는 생각에서 가수 진성을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며 “새로운 모델과 신제품 진성2막이 포천이동막걸리라는 브랜드와 제품 라인업에 문화적 활기를 더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가수 진성은 1997년 데뷔했다. 2008년 발표한 곡 ‘안동역에서’가 오랜 시간이 지난 2012년에 폭발적인 호응을 얻으며 인기가수 반열에 올랐다. 2019년에는 MBC 인기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 하니’에 출연해 ‘유산슬의 아버지’라는 닉네임으로 화제를 모은 바 있으며 이후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심사위원으로 활약하며 연예계의 멘토 이미지를 굳혔다. ‘태클을 걸지 마’, ‘보릿고개’, ‘오키도키야’ 등 수많은 곡을 성공으로 이끌며 히트곡 제조기로도 통한다.

이동주조1957 개요

이동주조1957은 1957년부터 막걸리 단일상품으로 65년 역사를 이어온 탁주 전문 기업이다. 막걸리의 고장 포천의 핵심 브랜드인 포천이동막걸리를 제조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